하이퍼베놈 팬텀 Tech Craft
2015.08.14 16:55:04

 

 

 

[나이키 테크 크래프트 컬렉션 - 하이퍼베놈 팬텀 (피니쉬)]

 

 

 

나이키 테크 크래프트 컬렉션은 선수들의 발과 축구화가 가장 빈번하게 접촉하는 부위에

 

얇은 가죽 소재를 전략적으로 배치하여 하이퍼베놈, 마지스타, 머큐리얼 등 나이키의 대표적인

 

축구화가 지닌 고유한 디자인과 기능성 유지한 채 가죽의 부드러운 촉감과 특성을 최적화하여

 

결합된 것이 특징인 축구화로 바로 어제 (13일) 발매 되었습니다.

 

 

오브라와 마찬가지로 캥거루 가죽이 최초로 적용된 하이퍼베놈 팬텀입니다.

이번 제품에서는 기존 제품들에서 볼 수 없었던 변화가 몇가지 생겼습니다.

 

 

올댓부츠의 하이퍼베놈 리뷰를 보시면 알겠지만 런칭모델에는 ACC와 NIKE SKIN이 적용되었습니다.

허나 이번 제품은 캥거루 가죽이 적용되었기 때문에 NIKE SKIN 기능은 자연스럽게 배제되었습니다.

 

 

종전의 머큐리얼 슈퍼플라이와 마지스타에서는 제봉선이 뒷꿈치를 따라 일직선으로 내려옵니다.

제봉선 때문에 플레이할때 뒷꿈치 부분의 고통을 호소하거나 물집이 생기는 원인이 되기도 하는데,

사용자로부터 피드백을 받아 약간의 수정을 거친 하이퍼베놈은 제봉선이 뒷꿈치를 피해 내려오게 됩니다. 

 

 

이번 제품에서 가장 큰 변화가 있었던 아웃솔입니다. 하이퍼베놈 2 최상급(팬텀) 제품에서만 볼 수 있었던

아웃솔의 정신없는 그래픽 패턴이 사라졌습니다. 아웃솔의 그래픽 패턴이 사라진 이유는 아무래도 

어퍼의 거의 모든 부분에 캥거루 가죽이 사용되었기 때문이 아닐까 추측합니다.

 

 

팬텀의 가죽을 보여드리기 위한 근접샷입니다. 지난 런칭모델의 리뷰에서는 팬텀의 어퍼소재가 피니쉬보다

뭔가 입체감이 떨어지는 느낌을 주었죠. 이번에는 그 반대입니다 오히려 팬텀의 소재가 더 입체감이 살아있는

모습이네요. 단순히 개체간의 차이인 것으로 보입니다.

 

 

피니쉬의 어퍼 근접 샷 입니다. 확실히 팬텀보다는 캥거루 가죽의 쿠션이 덜 한 느낌입니다.

착용감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을지는 미지수네요.

 

 

확실히 팬텀의 가죽이 분명한 모습입니다. 터치감이 아주 좋을것만 같은 캥거루 가죽의 느낌이

잘살아 있네요. 보기만해도 당장 운동장으로 나가서 공을 차게 만드는건...바로 캥거루가죽이죠

 

 

하이퍼베놈 2의 간단 리뷰를 마칩니다.

 

 

 

 

 
동영상 리뷰도 같이 감상하세요 ^^

 

 

 

 

장소&축구화제공 - 카포스토어 (www.capostore.co.kr)

 

 

 

축구화의 모든것

All that boots